英国紅茶の歴史と未来・・・・「朝日カルチャーセンター」・セミナー

영국 홍차의 역사와 미래 ··· “아사히 문화 센터” · 세미나

“영국 홍차의 역사와 미래” 홍차로 돌아가는 영국의 생활과 문화 아사히 문화 센터(신주쿠) 2012년 10월 24일 (전 1회) ~~~~~~~~~~~~~~~~~ 올해 6월 영국을 방문했을 때, 창업 300년 이상의 역사를 가진 10대째 트와이닝씨와 면담했습니다. 정확히 6월은, 엘리자베스 여왕 재위 60주년과 올림픽 개최를 ​​앞두고, 어디도 축하 분위기로 가득합니다. 스트랜드의 트와이닝 본점도, 여왕 폐하의 주빌리에 연관된 홍차를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그 블렌드의 내용은 운남 홍차와 아삼입니다. 이 블렌드에는 제대로 된 차의 역사적인 의미가 포함되어있었습니다. 영국인이 홍차를 알고 나서 3세기 반이 지났습니다. 영국은 왜 차에 태워져 매료되어 오늘까지 추구해 왔습니까? 앞으로 미래를 향해 영국의 홍차 생활은 어떻게 변화하고 진화할까요? . . . 트와이닝씨로부터 들은 이야기도 소개하면서 미래의 홍차에 대해 생각합니다. ~~~~~~~~~~~~~~~~~~~~~~~~~~~~~ 세미나 일시 2012년 10월 24일 (수요일) 아사히 문화 센터(신주쿠) 신주쿠구 니시신주쿠 2-6-1 신주쿠 스미토모 빌딩 TEL: 03-3344-1965
블로그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