イギリス紅茶紀行・・・・最終回

영국 홍차 기행 ··· 최종회

영국 홍차 기행···최종회 런던·메리어트 호텔의 애프터눈 티~~~~~~~~~~~~~~~ 일본에 귀국이 다가왔습니다. 런던의 애프터눈 티는 엘리자베스 여왕이 선상 퍼레이드를 한 템스 강을 따라 위치한 메리어트 호텔입니다. 살롱에서 템스 강을 보면서 차를 즐길 수 있습니다. 살짝 따뜻한 스콘은 2종류, 플레인과 허브의 스콘입니다. 플레인은 크로티드 크림으로, 허브 스콘은 사워 치즈 크림으로 추천되었습니다. 1주일의 「운명의 돌·스콘」을 추적하는 여행도 끝에 다가 왔습니다. 조금 비가 내리고, 조금 추워, 조금 시차의 관계로 잠 부족,,. 하지만 모두가 건강하고 밝고 감동과 자극이 가득한 여행이었습니다. . 또한 함께합시다! 홍차 여행입니다! ~~~~~~~~~~~~~~~~~~~~~~~~~~~~~~ 7월 7일부터는 스리랑카 홍차의 여행이 시작됩니다. 이번 방문한 스코틀랜드, 그 나라의 사람들이 개척자가 되어 차의 나라를 만들었습니다. 스리랑카는 에든버러에서 한층 더 북상한 땅에서 16세로 실론으로 여행을 떠난 제임스 테일러가 있습니다. 나중에 실론 홍차의 하나님으로 불리셨습니다. . . 재단사가 보낸 실론 나라, 홍차를 쫓아 출발합니다. 또, 소개하겠습니다.
블로그로 돌아가기